Mach Internet launches O2OX Token…”Miles and points can be converted into cash”

동남아시아의 O2O 공유경제 플랫폼 개발 서비스 기업인 마하인터넷(대표 헨리 김)은 마일리지와 포인트의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O2OX토큰을 한국과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마하인터넷에 따르면, 이 토큰은 O2O플랫폼에서 결제수단으로 사용함과 동시에 각각 다른 마일리지와 포인트를 상호 연결하고 지속적인 포인트의 소비가 이뤄지는 혁신적인 방식으로 완성됐다.

플랫폼 서비스 이용자는 O2OX토큰을 사용해 마일리지와 포인트가 해당 플랫폼에서만 사용 가능한 한계를 넘어, 디지털 자산으로 바꿔 광범위한 사용과 언제든지 현금화할 수 있는 가치를 누릴 수 있다.

또, O2OX토큰을 활용하면서 각기 다른 성격의 플랫폼에서도 해당 토큰을 매개로 적립 받은 마일리지나 포인트를 다른 토큰으로 바꾸거나 현금화할 수 있다.

 

관련 업계는 제테크 수단의 가치로 전 세계에서 통용되는 마일리지와 포인트의 가치가 새로이 변모할 수 있는 기능을 갖게 됐다고 분석하고 있다.

마하인터넷 헨리 김 대표는 “O2OX토큰은 마하인터넷이 구축한 다양한 실증 플랫폼과 전 세계 O2O플랫폼에서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암호화폐 경제의 가치를 구현할 것”이라며 “O2OX토큰을 통한 블록체인 기술 및 재정 지원 그리고 마케팅 협력으로 글로벌 파트너십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